3월 6, 2019

공지사항

정부, 아세안.인도 진출 중소/중견기업 적극지원...'신남방 금융플랫폼' 구축 중

작성자
nsb_lab
작성일
2019-04-03 16:55
조회
585



정부, 아세안·인도 진출 중소·중견기업 적극 지원…‘신남방 금융플랫폼‘ 구축 중










신남방정책특별위 2차 간담회 개최…“한류를 활용한 서비스분야 진출 유망”



원본보기▲지난달 4일 오전 중구 롯데호텔에서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와 신남방국가 진출기업이 간담회를 하고 있는 모습.(연합뉴스)

▲지난달 4일 오전 중구 롯데호텔에서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와 신남방국가 진출기업이 간담회를 하고 있는 모습.(연합뉴스)



정책기획위원회 산하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가 아세안·인도 시장에 진출한 중소·중견기업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특히 김현철 신남방정책특별위원장(청와대 경제보좌관)은 한류를 활용한 K-콘텐츠 등 서비스 분야 진출 독려하면서 현지 진출 기업을 위한 ‘신남방 금융플랫폼’구축 방안을 마련 중이라고 밝혔다.김 위원장은 7일 오전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신남방 국가에 진출한 중소·중견 기업 대표들과 간담회를 개최하고 이 같은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8월 위원회 출범 후 두 번째로 개최되는 간담회다. 김 위원장은 지난달 4일 삼성전자, 현대차, SK, 포스코, 한화 등 신남방 국가 진출 10개 대기업과 1차 간담회를 가진 바 있다.



이번 간담회는 아세안·인도 지역에 진출한 중소·중견기업과 관계기관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지원 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김 위원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최근 급격히 성장하고 있는 아세안·인도 시장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미국과 중국에 치우친 우리의 교역을 다변화할 필요성을 역설했다. 김 위원장은 “최근 한류 등에 힘입어 아세안 지역에서 우리 콘텐츠와 소비재 수요가 증가하는 상황을 고려할 때 우리 중소·중견기업에 신남방 국가는 새로운 블루오션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은 K-콘텐츠, K-푸드, K-뷰티, K-스타일 등을 비롯해 프랜차이즈 분야와 선진 기술을 활용한 소재부품업 등 우리 중소·중견기업이 강점을 지닌 유망분야에 대해 기업들의 적극적인 진출 노력을 당부했다.

이날 간담회 참석자들은 신남방 국가 진출 시 겪는 다양한 애로사항을 호소하고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구체적으로 현지 투자를 위한 재원 조달의 어려움이 가장 큰 애로사항이라며 정부의 지원 방안 마련을 건의했다. 또 △화장품·생활용품 등 제조업 분야는 유통 및 비관세 장벽 문제 △ 콘텐츠 및 서비스업 분야는 지적재산권 보호 문제 △ 건설 등 인프라 분야는 인허가 규제 완화 등 분야별 애로사항을 피력했다.

김 위원장은 “제기된 애로 및 건의 사항이 조속히 해결될 수 있도록 신남방정책 추진 과정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며 “신남방 국가에 진출한 기업이 공통으로 겪는 자금 조달 애로에 대해서는 ‘신남방 금융플랫폼’ 구축 방안을 이른 시일 내에 마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그는 “콘텐츠를 중심으로 한 글로벌 스타트업 활성화를 위해 ‘코리아 스타트업 센터’ 개소 등 다양한 육성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덧붙였다. 코리아 스타트업 센터 개소는 현재 싱가포르와 인도 뉴델리에 내년까지 설치할 예정이다.

아울러 김 위원장은 “우리와 아세안 중소·중견기업의 역량 강화와 기술 애로 해결을 위해 기술교류센터 설치를 확대할 계획이다”며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한 바이오·AI·IoT 등 국제공동 연구개발(R&D) 지원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중소기업기술교류센터는 현재 베트남 하노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도 뉴델리에 설치돼 있으며 내년에 태국과 말레이시아에 설치한다. 애로기술지원센터는 내년 베트남에 설치할 방침이다.

이날 간담회에는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산하 대표), 박기영 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짐월드 대표), 정현식 해마로푸드서비스 회장, 최경선 더본코리아 전무, 이길호 타임교육 대표, 김유경 부즈클럽 대표,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 신시열 오코멕스 대표, 정건진 ComSOC Technology 대표, 김재천 코스맥스 대표(부회장), 이자수 아이센스 부사장, 박충렬 동성코퍼레이션 대표, 전용창 대영포장인쇄 대표, 노진형 희림종합건축사무소 부사장, 이충근 C&N VINA 대표, 김태완 썬즈 대표가 참석했다.

한편, 위원회는 기업들과 지속적인 소통을 강화하고 기업이 주도하는 경협 활동의 기반을 조성하고자 신남방 국가 진출 기업을 비롯해 대한상공회의소, 무역협회 등 경제단체가 참여하는 ‘신남방진출 기업협의회’가 연내에 구성·운영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출처] 이투데이: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idxno=1684267#csidxbf7d89a4576beaea541564e99c800a8 onebyone.gif?action_id=bf7d89a4576beaea541564e99c800a8
전체 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더 똑똑한 건물’을 만드는 사람들(4)권준철 썬즈 부사장 인터뷰
sunlab_rnd | 2020.07.05 | 추천 0 | 조회 317
sunlab_rnd 2020.07.05 0 317
공지사항
정부, 아세안.인도 진출 중소/중견기업 적극지원...'신남방 금융플랫폼' 구축 중
nsb_lab | 2019.04.03 | 추천 1 | 조회 585
nsb_lab 2019.04.03 1 585
공지사항
한전, 유럽엔지니어링사 누르고 WB배전망사업 수주
nsb_lab | 2019.03.31 | 추천 0 | 조회 542
nsb_lab 2019.03.31 0 542
공지사항
공지입니다.
nsb_lab | 2019.03.07 | 추천 1 | 조회 595
nsb_lab 2019.03.07 1 595
error: 우클릭을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